中 칭다오 해저 지하철 착공 3년만에 완공

shuidao1.jpg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에서 중국 최초로 바다 밑을 달리는 해저 지하철이 착공 3년 만에 지난 6일 완공됐다고 칭다오신문이 전했다.


칭다오 1호선은 국가급 신구인 칭다오 시하이안(西海岸) 지역과 칭다오 시내 중심을 잇는 노선으로, 해저를 관통한다. 이 가운데 바다 밑을 가로지르는 해저 터널 구간은 약 8.1km로 중국 최장·최초 지하철 해저터널이다.

2020년 말 칭다오 지하철 1호선이 정식 개통될 것으로 전해졌다. 칭다오 시민은 지하철로 6분이면 자오저우만(胶州湾)을 지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아주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