其他账号登录: 注册 登录

단오명절 좋을씨구    - 박금춘(연길)

단오명절 좋을씨구  

박금춘(연길)

             

                   
산들바람 손잡고 봄놀이 어서 가세                        
그네 뛰고 뛰고 남녀로소 성수났네.                    
홍치마 처녀들은 구름위에 꽃피우고                      
흥겨운 북장단에 어깨춤이 절로나네                      
에루와 좋고 좋네 단오명절 좋을씨구
             
아지랑이 손잡고 봄놀이 어서 가세                        
장고춤에 상모놀이 남녀로소 성수났네            
총각들 힘자랑에 씨름판이 들썽이고                      
구성진 퉁소소리 어깨춤이 절로 나네.                
에루와 좋고 좋네 단오명절 좋을씨구.

지나간 이야기

봄은 해마다 곁에 오지만        
다시는 오는 흘러간 학창시절        
청춘의 꿈으로 설레이던 가슴                    
공부에 묻혀서 공부에 묻혀서
누군가 모습을 훔쳐 가는줄도 몰랐었지            
삼십년 세월이 흘러간 지금                            
몰래 나를 좋아했다고 말하면 어쩌나    
모두 지난 이야기야                                  
가슴속에 묻어 지나간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