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란강닷컴
  • 2018년 04월 24일 ( 화 )
  • 딸들을 동양화 화폭에 담아낸 중국 ‘딸바보’ 아빠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홍조 작성일18-01-04 09:31 조회1,561회 댓글0건

    본문

     

    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

     

    사랑하는 딸들의 어린 시절을 아름답게 간직하고 싶었던 중국인 아빠가 동양화 풍의 걸작을 남겼다.   

      

    3일(현지 시간) 중국 매체 인민망은 32세의 완리(萬裏) 씨가 그린 그림 수 점을 소개했다.   

      

    완리 씨는 아내 펑옌(馮雁) 씨와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따. 5살 난 큰딸의 이름은 둬둬(朵朵), 3살 작은 딸은 멍멍(萌萌)이다. 

      

    완리 씨는 장난기 많은 사랑스러운 딸들을 동양화 속에 담아내는 특별한 재주가 있다. 완리 씨는 아름다운 자연 경관 속 꽃과 새들, 곤충들과 어우러져 있는 딸들의 모습을 그렸다.   

     

    생생한 그림들은 사계절 독특한 향기가 나는 듯하고, 그 속에 아이들의 앳되고 귀여운 모습이 어우러져 운치를 더하고 있다는 게 현지인들의 평가다. 

      

    인민망에 따르면 해당 그림들은 유화로 그려졌다. 완리 씨는 서양화의 전통 기법인 유화에 중국의 전통 기법을 적용해 딸들의 모습을 신비롭게 그렸다. 딸들이 너무 어리기 때문에 모델 역할을 제대로 할 수는 없었다. 완리 씨는 딸들의 사진을 보며 영감을 얻어 그림을 그렸다.  

     

    완리 씨는 그림을 그리는데 하루 8시간에서 10시간을 매달렸다. 한 작품을 완성하는 데 몇 달을 투자했다. 그렇게 완리 씨는 지난 3년 간 두 딸의 모습을 담은 그림 15점을 그렸다.  

      

    완리 씨는 "그림을 그릴 때는 딸과 만나는 것처럼 느껴진다"며 "딸들이 성장한 뒤 이 그림을 보면서 부모의 깊은 사랑을 기억해줬으면 한다"고 밝혔다.   

      

    그의 그림들은 현재 남경에서 전시 중이다.   (중앙일보) 

     

    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4c34a4faf45231404f72ae9089886953_1515029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핫이슈

    • 김정은 "버스사고 가슴 아파" 중…
    • 남북관계 급진전에 접경지 땅값 초…
    • 인도 “12세 미만 여아 성폭행땐…
    • “김정은 한국땅 밟는 순간부터 인…
    • 미국, 여객기 배행중 엔진 폭발,…
    • 제주 돌풍에 추락한 열기구… 조종…

    우리민속 음악

    예술품 광장

    • 雄蚕蛾
    • 斯帕爱酷拉捷
    • 충초마카
    • 무료광고
    • 全球通优品商城
    • 改名之家
    • 상순이김치
    • 恩睿首饰
    • 智星飞机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