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란강닷컴
  • 2018년 01월 19일 ( 금 )
  • 뽑으면 비명 지른다는 식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홍조 작성일18-01-12 12:23 조회2,774회 댓글0건

    본문

    일본에서 여러 전설을 통해 대중에게 두려움을 준 식물 ‘만드라고라‘가 꽃을 피워 화제가 되고 있다.

    7a55a9bf6a7c2ea612955321877add80_1515731 

    11일 산케이신문 등 현지 언론은 일본 효고현의 한 식물원에서 15년 만에 만드라고라가 꽃을 피웠다고 보도했다.

     

    지름 약 3㎝ 크기의 보라색 꽃을 피운 이 식물은 현재 7개 꽃봉오리를 올리고 있다. 식물도감 등 기록에는 보통 한 송이의 꽃을 피운다고 되어 있다.

     

    만드라고라는 여러해살이풀로 구분된다. 과거 약초로 사용되었으나 뿌리에 환각이나 환청을 유발하는 물질을 포함하고 있고, 중독되면 목숨을 잃을 수 있어서 사용이 금지됐다.

     

    일본에서는 뿌리가 사람 형상을 한 이 식물을 뽑으면 비명을 지르고, 그 소리를 들은 이를 죽음으로 내몬다는 전설이 있다.

     

    이러한 전설에 재배를 담당한 관리자에게 사실을 확인해본 결과 비명은 지르지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식물을 관리해온 고토 아츠시씨는 5년 전 식물을 옮겨심기 위해 뿌리를 들어냈다.

     

    그는 “전설에 두려운 마음도 있었지만 비명은 지르지 않았다”며 “다만 뿌리에 환각 등을 유발하는 물질이 있어서 다룰 때 장갑을 끼는 등의 주의를 기울였다”고 말했다.

     

    만드라고라는 구약성서에 묘약으로 기록돼 있으며, 그리스·로마에서는 최음이나 최면의 효력을 가진다고 기록했다.

     

    다육질 뿌리가 두 갈래로 갈라져 인간을 연상시키는 이 식물은 민간신앙이나 마술과 결부되어 다양한 효능이 부여됐다.

    7a55a9bf6a7c2ea612955321877add80_1515731 

    고대인들은 이 식물이 병자의 체내에 잠재하는 악령을 제거해서 건강을 회복시킨다고 믿었으며, 재물을 가져오는 행운의 주물(呪物)로 알려져 고가에 거래되기도 했다. (세계일보)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핫이슈

    • “트럼프 심장질환 있다…3~5년 …
    • 뉴질랜드 80후 총리 엄마된다..…
    • "무서워서 일하겠나" 프랑스 교도…
    • 자녀 13명 쇠사슬 감금한 美부부…
    • 박홍근 "국정원 특활비, 김윤옥 …
    • 트럼프가 꼽은 '2017 가짜뉴스…

    우리민속 음악

    예술품 광장

    • 雄蚕蛾
    • 斯帕爱酷拉捷
    • 충초마카
    • 무료광고
    • 全球通优品商城
    • 智星飞机票
    • 恩睿首饰
    • 상순이김치
    • 改名之家